[가평] 남이섬 꼬꼬 춘천 닭갈비, 언덕 위에 식당 Foods/Restaurants


지난 주 금, 토 이틀간 학교 친목여행 갔을 때 당일 저녁, 다음날 아침, 점심으로 간 식당들입니다.

그날 저녁은 여기에서

이 일대가 모두 닭갈비로 통일(?)되었더만요.-_-; 왜 그런지는 모르겠지만. 
그래서 선택의 여지가 딱히 없었음. 사실 가게 결정은 친목회장님.ㅋ

미리 차려져 있던 상

이게 4인분이에요. 그것도 많이 준 거라고 하심. 
양이 많은 건 사실이었습니다. 남자 네 명이서 다 못먹고 남길 정도였으니.

조선족으로 보이는 서버분이 볶아주셔서 우리가 볶지 않아도 되었음. 
교장선생님은 후딱후딱 안 볶아준다고 투덜거리셨지만.ㅋㅋ

물컵을 종이컵으로 주는 게 독특했습니다.

소주부터 돌리시길래 전 역한게 싫어서 소맥으로 말아달랬죠.-_-

야채와 떡이 먼저 익어서 먹다보니 고기도 익음.

고기 덩어리는 큼직했는데 양념은 그냥 매콤할 뿐 딱히 특색은 없었습니다.

비빔막국수. 기름을 어떤 걸 썼는지는 모르겠는데 쓴맛이 좀 많이 강하더군요.-_-
게다가 기름도 많이 넣었는지 육수가 아니라 기름에 비비는 걸로 착각할 정도. 
별 맛도 없어서 남김.

친목회장님이 교장선생님께 드린 컨디션인데 소주잔 한 잔만 따르고 제게 다 주심. 우왕.

그리고 전 체해서 숙소 가서 한판 게워내고 친목모임에도 빠진채로 장렬히 전사.=ㅅ=; 옆에서 이불 뒤집어쓰고 피곤하다고 징징대던 행정실장님은 교장선생님께 끌려나감ㅋ

다행히 다음날 일어났을 때는 한결 나았습니다.

아침도 여기...

여기 식당들 거의 대다수가 식사하면 주차 종일무료 + 숙소 겸업을 하는 형태더군요.

전날 미리 북어해장국 주문을 해 뒀었기에 금방금방 나왔습니다.

김치와 김치볶음이 함께 나오는게 좀 웃기긴 했는데, 김과 계란말이는 괜찮았어요.
김치볶음은 안 먹음ㅋ

밥도 고슬고슬하니 잘 지어냈습니다.

후추향이 좀 강하던 북어해장국. 개인적으로는 어제 닭갈비보다 이게 더 낫더군요.(웃음)

김에 밥 싸먹어도 맛있었고

걍 말아먹음.

술 좋아하는 분들은 다른 테이블에 앉아서 따로 '해장술'로 막걸리 한 잔씩 드시는 기염을 토함.
근데 난 왜요...

너무 달고 쏘는 맛

잣을 넣으려면 좀 팍팍 넣든가.-_-

점심을 먹은 언덕 위'에' 식당 입니다.(아니 가게 이름이 진짜 저랬음.)

열심히 짖어대던 삽살개. 뭐 임마.


우린 뭐 묵밥이죠. 전 먹을 사람 혹시 있는가 회장님이 물어봤는데 아무도 손 안듬ㅋ

반찬은 이정도. 단촐했습니다. 좌측 중앙 고추튀각은 엄청 매웠음.
우측 상단은 더덕무침이었나.

밥은 고슬고슬하니 잘 지어졌구요.

효소를 만들어서 판매를 겸하는 모양.
하지만 얼마 전 모 방송에서 효소나 효소액이란 것에 대해 일격을 날렸지요. 

묵을 직접 쑨다고 합니다.

그래서인지 묵 자체는 시중의 다른 묵보다 더 탱글하고 쫄깃했습니다. 
국물은 효소를 넣었는지 시큼한 맛과 향이 강하더군요.

이런것도 있더군요.ㅎ

화장실과 그 안의 변기가 하나밖에 없어서 나갈때 쯤 줄을 서서 일을 봐야하는 사태가. 물론 전 미리 아무도 없을 때 봤습니다. 음음.

오골계다. 핰핰

전망 좋네요. :)

친목회장님 말씀으론 여기가 청평 맛집이라는데, 음. 그건 드신 분들이 직접 판단하시겠지요. 

첫날 저녁먹고 체했던 걸 빼면 그럭저럭 잘 해결했습니다.ㅎ


핑백

  • Messiah. Damned One. : 방학하는 날 갔었던 1박2일 친목여행 - 남이섬 2014-01-01 18:04:29 #

    ... http://alex2836.egloos.com/2127324</a> 숙소인 화이트빌 펜션 도착 후 나는 밤 친목도 못하고 바로 이불깔고 취침.ㅠ 다른 선생님들이 양해해주셔서 다행.ㅠㅠ 으허헣 다행히 다음날 아침엔 괜찮았습니다. 남자들은 디럭스룸, 여자들은 VIP룸... 꽤 널찍했습니다. 이걸 이십몇만원 줬다던가. 방 두개. 원래 침대방은 교장쌤 몫이었는데 교장쌤이 원래 바닥에서 주무셨었는지 침대에선 못자겠다고 우리방으로 와서 벌렁.ㅋㅋ 화 ... more

덧글

  • Kain君 2013/12/24 23:22 #

    막걸리는 불로 막걸리!!
  • 알렉세이 2013/12/24 23:24 #

    그 갓쓴 어르신이 막걸리잔 내밀며 웃는 마크가.ㅋㅋㅋ
  • Ryunan 2013/12/25 01:34 #

    소주 싫어하시는 건 저랑 똑같으시군요 으 저도 냄새조차 맡기 싫은...
  • 알렉세이 2013/12/25 02:02 #

    으엑. 소리가 절로 나오더군요.
  • 곰곰이 2013/12/25 13:27 #

    어어............닭갈비는 춘천 석사동 먹자골목을 와야
    제대로 드실 수 있는 것을...ㅉㅉ (<<춘천 거주 17년차 강원도민)

    근데 고구마랑 떡사리를 3000원이나 줘야 추가시켜주는 건 너무하잖아요!
    춘천은 똑같은 1인분 가격에 고구마랑 떡사리는 엄청 푸짐하게 주는데!?!? (컬쳐쇼크)
  • 알렉세이 2013/12/25 22:26 #

    여기 오자고 제가 결정한거 아닙니다.ㅋㅋㅋㅋ

    담엔 여친님과 춘천 가볼게요. 그때 식당 추천해주세요.
  • 찬영 2013/12/25 20:36 #

    닭갈비하니 일미인가 삼미인가 그게 생각나네요 ㅋㅋ 맛있어보여요. 묵밥이라니 왠지 심심할거 같기도 하고

    그나자나 눈도오고 풍경도 좋네요 ㅎㅎㅎ
  • 알렉세이 2013/12/25 22:26 #

    오홍. 식당 이름인가요?

    심심하진 않았어요. 새콤한 맛이 강해서.

    예. 풍경 하나는 좋더군요.
  • 토깽이 2013/12/25 21:46 #

    나중에 닭갈비 같이 볶볶해서 먹어용.ㅎㅎㅎ
    아침으로 나온 계란말이가 예쁘네요 :)
  • 알렉세이 2013/12/25 22:26 #

    넹넹. 좋아요. :)

    토깽이라는 사람 닮았음.ㅋㅋ
  • 2013/12/26 20:51 # 비공개

    비공개 덧글입니다.
  • 2013/12/26 21:40 # 비공개

    비공개 답글입니다.
  • 2013/12/26 21:43 # 비공개

    비공개 답글입니다.
※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.


2013 대표이글루

저작권위젯

통계 위젯 (화이트)

41160
1661
2370459