그간 먹은 것 Foods/Restaurants


1. 구갈생고기집 모둠, 된장찌개.

 가게가 좀 시끄러워서 그렇지 맛있고 고기도 괜찮다.

2. 완산골해장국 순대국밥

뼈해장국, 콩나물국밥 먹어봤으니 이제 순대국밥도 먹어봐야... 국물이 좀 맑은 편이었고 고기나 순대 등이 나쁘지 않게 들었다. 다대기는 좀 칼칼한 편이었음. 

3. CJ 제일제면소 코다리냉면, 코스트코 로티셰리 치킨 뜯어놓은거

CJ 제일제면소 코다리냉면은 코스트코에서 산 건데, 상당히 맛있었다. 내가 원래 물냉파인데 얘는 비냉이지만 인정. 크게 맵거나 톡 쏘거나 그런 자극적인게 아니라 좋았음. 다만 한 봉지에 3개 밖에 들지 않았다는 점이 단점. 왜 안 4개요...ㅠㅠ 코스트코 로티셰리치킨은 사서 그날 다 못먹으니 살 발라서 냉동해놨다가 이런 면 먹을 때 곁들이면 개꿀벌꿀말꿀

4. 스타벅스 콜드브루 아이스
 기흥역 리저브점에서 구매. 느낌이나 맛이 왠지 강남대점보다 기흥역 리저브점 쪽 직원들이 좀 더 숙련된 솜씨를 보인다. 늘 사람들이 바글바글하기 때문에 앉아서 마시는 것보다는 바깥 천변 산책하면서 마시는게 좋음. 언제나 깔끔한 맛. 

5. 카페 라 콘테 매운 돈코츠 라멘, 차슈덮밥, 고로케

원래는 직접 만든 돈까스가 맛있대서 찾아갔는데 돈까스가 다 떨어졌다고... 우리 뒤 테이블에서 뭔가를 먹던 일행이 마지막 돈까스를 주문했다 한다. 그래서 라멘 잘 안먹는데 매운 돈코츠라멘이랑 차슈덮밥, 사이드로 고로케 주문.

매운돈코츠라멘은 전체적인 양이 꽤 많았고, 국물에서 칼칼함이 느껴졌다. 차슈덮밥은 차슈 자체는 괜찮았는데 밥은 좀 떡밥에 소스를 뿌린 거 같은 질척함이 느껴졌고, 소스도 너무 많이 뿌렸다는 느낌. 자기님은 신맛, 나는 쓴맛이 느껴져서 나갈때 사장님께 여쭤보니 사장님께서 고개를 갸우뚱거리며 신맛은 향신료로 인해서 날 수 있는데 쓴맛이 왜 나지 이러시면서 한번 먹어보겠다고 하심. 여튼 차슈덮밥은 남겼다. 다음에 오게 되면 돈까스 먹어볼 수 있었으면... 아 고로케는 시중제품이긴 한데 잘 튀겨냄. 하지만 소스는 난 마요네즈나 케찹이었으면 더 좋았겠다. 

전체적인 식당 분위기는 경양식집 스타일인데 라멘이라든가 차슈덮밥이라든가 이런거 팔아서 재미있었다.


1 2 3 4 5 6 7 8 9 10 다음


2013 대표이글루

저작권위젯

통계 위젯 (화이트)

116235
1948
2328263